기본 정보
name OFFSET POSTER - PLATANUS
price 15,000
point 400원 (3%)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INFO

594 x 841mm
재질 : uncoated paper 100 g/m² 모조지
    구매방법
    배송주기
    정기배송 할인 save
    • 결제 시 : 할인
    상품 옵션
    배송
    수량
    down up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TOTAL 0
    POINT400 (3.00%)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플라타너스 platanus 일러스트레이션을 포스터로 제작했습니다.


    주문 후 잉크젯* 방식으로 인쇄되는 웜그레이테일의 기존 포스터와 달리 

    일반 인쇄물에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프셋* 방식으로 인쇄하였습니다.

    종이 질감에 따라 색의 발색이 다르며 웜그레이테일의 오프셋 포스터는 얇은 모조지(100g/m²)를 사용하고 있어 좀더 차분하고 내추럴한 느낌이 납니다. 


    잉크젯 ink-jet : 잉크를 인쇄면에 분사하여 인쇄하는 비접촉식 인쇄.

    오프셋 offset : 판에서 직접 인쇄하지 않고 고무블랭킷을 거쳐 간접인쇄하는 금속평판인쇄.


    *인쇄 용지는 모조지(100g/m²) 코팅이 없고 기존 포스터보다 얇은 종이입니다.


    <작가노트>
    살면서 가장 많이 본 나무는 플라타너스겠지.
    늘 보는 나무이니 그려보는 것이 도리(?)인 듯하여 시도했다.
    너무 흔해서일까. 태풍 때마다 뽑히고 쓰러졌다는 소식을 들어서일까. 책보다 커서 책갈피로 쓰지 못하는 낭만 없는 낙엽 때문일까.
    여하간 플라타너스가 아닌 다른 나무가 우리 동네 가로수라면 어떨까 늘 궁금했다.

    생장이 빠르고 공해에 강해서 60년대부터 가로수로 많이 식재되었는데,
    뿌리가 얕게 자라는 데다 수명이 다 된 것들이 많아져 자꾸 쓰러지는 거라고 한다.
    버즘나무라고도 하는데 난 싫고 플라타너스라고 부를 거다.

    OFFSET POSTER - PLATANUS

    살면서 가장 많이 본 나무는 플라타너스겠지.

    늘 보는 나무이니 그려보는 것이

    도리(?)인 듯하여 시도했다.

    너무 흔해서일까.

    태풍 때마다 뽑히고 쓰러졌다는 소식을 들어서일까.

    책보다 커서 책갈피로 쓰지 못하는 낭만 없는 낙엽 때문일까.

    여하간 플라타너스가 아닌 다른 나무가

    우리 동네 가로수라면 어떨까 늘 궁금했다.

    생장이 빠르고 공해에 강해서

    60년대부터 가로수로 많이 식재되었는데,

    뿌리가 얕게 자라는 데다 수명이 다 된 것들이 많아져

    자꾸 쓰러지는 거라고 한다.

    버즘나무라고도 하는데 난 싫고

    플라타너스라고 부를 거다.






    플라타너스 platanus 일러스트레이션을 포스터로 제작했습니다.


    주문 후 잉크젯* 방식으로 인쇄되는 웜그레이테일의 기존 포스터와 달리 

    일반 인쇄물에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프셋* 방식으로 인쇄하였습니다.

    종이 질감에 따라 색의 발색이 다르며 웜그레이테일의 오프셋 포스터는 얇은 모조지(100g/m²)를 사용하고 있어 좀더 차분하고 내추럴한 느낌이 납니다. 


    잉크젯 ink-jet : 잉크를 인쇄면에 분사하여 인쇄하는 비접촉식 인쇄.

    오프셋 offset : 판에서 직접 인쇄하지 않고 고무블랭킷을 거쳐 간접인쇄하는 금속평판인쇄.


    *인쇄 용지는 모조지(100g/m²) 코팅이 없고 기존 포스터보다 얇은 종이입니다.


    <작가노트>
    살면서 가장 많이 본 나무는 플라타너스겠지.
    늘 보는 나무이니 그려보는 것이 도리(?)인 듯하여 시도했다.
    너무 흔해서일까. 태풍 때마다 뽑히고 쓰러졌다는 소식을 들어서일까. 책보다 커서 책갈피로 쓰지 못하는 낭만 없는 낙엽 때문일까.
    여하간 플라타너스가 아닌 다른 나무가 우리 동네 가로수라면 어떨까 늘 궁금했다.

    생장이 빠르고 공해에 강해서 60년대부터 가로수로 많이 식재되었는데,
    뿌리가 얕게 자라는 데다 수명이 다 된 것들이 많아져 자꾸 쓰러지는 거라고 한다.
    버즘나무라고도 하는데 난 싫고 플라타너스라고 부를 거다.

    PACKAGE

    옵셋 포스터만 단독으로 배송되며 배송비는 무료입니다.
    (제주, 도서산간 추가 배송비 3,000)
    포스터를 둥글게 말아 전용 상자에 넣어서 배송되므로
    다른 상품과 함께 주문시 합배송이 어려우며 각각 별도로 배송됩니다.

    옵셋 포스터 2장 이상 주문시 같이 말아 한 상자에 담아 보내드립니다.
    개별 포장을 원하시면 게시판 또는 카카오 상담하기를 통해 요청해주세요.


    CARE & DELIVERY

    포스터 배송기간은 영업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1일-3일입니다.

    *토요일/공휴일 제외
    

    포스터는 지류 제품으로 교환, 환불이 불가능한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자세한 배송.교환 및 환불 관련 정보는 홈페이지 '자주 묻는 질문' 메뉴를 참고해주세요.

    RELATED ITEMS